서울원탑치과

SEOUL ONETOP DENTAL CLINIC

치과 임플란트, 재수술 피하려면 ‘이것’ 선택이 중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서울원탑치과 작성일21-02-19 17:50 조회309회 댓글0건

본문

625882a172482567496b4bab452d1fa2_1613724472_9925.jpg
▲사진=김근일 화곡역 서울원탑치과 원장 

화곡역 인근에 거주하는 박(50세)씨는 최근 치과를 찾았다. 과거에 받았던 임플란트가 탈락되어 재수술을 위한 상담이 필요했기 때문이다. 임플란트 수술 후 2년 뒤 나타난 증상이었다. 정밀진단 결과, 박씨의 임플란트 탈락원인은 집도한 의료진의 실력 미숙으로 인한 전형적인 부작용 사례였다.

최근 임플란트 보험적용이 확대되면서 임플란트를 찾는 사람들이 많아지고 있다. 과거에는 저렴한 틀니에 의존했던 이들이 많았다면, 낮아진 가격 부담과 나날이 발전하는 임플란트 기술 덕에 임플란트의 보편화는 더욱 빠르게 진행되고 있다. 문제는 이러한 임플란트 보편화와 함께 가벼운 마음으로 치료를 받다가 부작용을 겪는 사례의 환자들도 함께 늘고 있다는 점이다.

김근일 화곡역 서울원탑치과 원장은 “임플란트는 치과치료 중에서도 고난이도 시술에 포함된다. 그만큼 시술 경험이 풍부한 의료진을 선택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며, 의료진의 숙련도가 곧 수술의 결과를 좌우한다. 무분별하게 남발하는 광고와 저렴한 가격에 혹해 덜컥 임플란트 수술을 결정했다가는 위 환자의 케이스와 같이 1년도 안 돼서 재수술을 하게 되는 상황이 발생할 수 도 있다. 실제로 임플란트 재수술 문의로 병원을 찾는 사람들이 많다. 잘못된 임플란트 식립으로 인해 수술한지 얼마 되지 않았는데 부작용을 겪는 환자들을 보면 안타깝다”고 전했다.
 
화곡역 인근에 거주하는 박(50세)씨는 최근 치과를 찾았다. 과거에 받았던 임플란트가 탈락되어 재수술을 위한 상담이 필요했기 때문이다. 임플란트 수술 후 2년 뒤 나타난 증상이었다. 정밀진단 결과, 박씨의 임플란트 탈락원인은 집도한 의료진의 실력 미숙으로 인한 전형적인 부작용 사례였다.
최근 임플란트 보험적용이 확대되면서 임플란트를 찾는 사람들이 많아지고 있다. 과거에는 저렴한 틀니에 의존했던 이들이 많았다면, 낮아진 가격 부담과 나날이 발전하는 임플란트 기술 덕에 임플란트의 보편화는 더욱 빠르게 진행되고 있다. 문제는 이러한 임플란트 보편화와 함께 가벼운 마음으로 치료를 받다가 부작용을 겪는 사례의 환자들도 함께 늘고 있다는 점이다.

김근일 화곡역 서울원탑치과 원장은 “임플란트는 치과치료 중에서도 고난이도 시술에 포함된다. 그만큼 시술 경험이 풍부한 의료진을 선택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며, 의료진의 숙련도가 곧 수술의 결과를 좌우한다. 무분별하게 남발하는 광고와 저렴한 가격에 혹해 덜컥 임플란트 수술을 결정했다가는 위 환자의 케이스와 같이 1년도 안 돼서 재수술을 하게 되는 상황이 발생할 수 도 있다. 실제로 임플란트 재수술 문의로 병원을 찾는 사람들이 많다. 잘못된 임플란트 식립으로 인해 수술한지 얼마 되지 않았는데 부작용을 겪는 환자들을 보면 안타깝다”고 전했다.

이어 “임플란트 부작용과 재수술을 방지하기 위해서는 초기 집도의 선택이 중요하다. 이는 환자 본인이 상담 시 필히 확인해야할 부분이다. 단순히 치과의사 경력만 따지라는 것이 아니다. 전공의 여부, 임플란트 관련 전문성, 다양한 케이스의 풍부한 시술경험 등을 꼼꼼히 확인해보아야 한다. 또한 환자의 구강상태를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는 장비와 시스템이 갖춰져 있는지, 환자에게 맞는 치료 계획을 수립하고, 오차 범위를 최대한 줄인 정확한 식립을 하는 곳인지 시술 후기와 사진 등을 통해 미리 확인해보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임플란트의 부작용사례에는 크게 보철물의 탈락, 임플란트 주위염, 교합 이상 등이 있다. 대부분 환자 구강상태에 대한 정확한 판단이 이뤄지지 못한 의료진의 미숙함 탓이 크지만, 사후관리 소홀로 인해 임플란트에 문제가 생길 수도 있다는 점도 인지하고 있어야 한다. 이 또한 임플란트 재수술까지 이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김근일 원장은 “성공적인 임플란트 수술과 재수술 방지를 위해 사후관리까지 신경 써주는 치과를 선택하는 것이 좋다. 임플란트는 튼튼한 인공치아라는 인식에 환자들이 사후관리에 무신경한 경우가 있다. 임플란트는 자연치아와 달리 충치는 생기지 않으나 신경조직이 없으므로 잇몸염증에 예민한 편이다. 보통 혼자서는 사후관리에 소홀하거나 미흡해질 수 있기 때문에 치료 이후에도 병원이 체계적인 사후관리를 신경 써주는 곳으로 선택하는 것이 좋다. 임플란트는 관리방법에 따라 10년~20년 이상 반영구적으로 사용할 수 있기 때문이다”고 덧붙였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팝업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