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원탑치과

SEOUL ONETOP DENTAL CLINIC

[건강칼럼] 임플란트 치료 미루면 고난도 수술 될 수 있어 주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서울원탑치과 작성일21-05-17 09:39 조회205회 댓글0건

본문

91d6b8efd8632c2c3020510fd6a50581_1621211933_9383.png


치아는 음식물 섭취를 위한 저작활동 기능을 담당하는 중요한 신체기관이다. 치아는 심미적인 기능을 떠나 노화와 치아 탈락 시 소화기능 불량 등의 문제가 생길 수 있어 치아관리에 보다 주의해야한다. 자연치아 살리기가 중요하게 여겨지지만 불가피하게 탈락된 치아를 대체할 수 있는 최적의 시술로 임플란트가 손꼽힌다. 

 

임플란트는 주변 치아의 훼손없이 자연 치아에 버금가는 기능 회복이 가능하여 상실된 치아를 수복하는 방법 중 수명이 길어 관리만 잘 한다면 반영구적으로 사용할 수 있어 브릿지나 틀니에 비해 환자들의 만족도가 높은 시술이다. 다만, 타 치료에 비해 긴 수명과 상실치아를 대체할 수 있는 가장 최적의 치료이긴 하지만 영구적인 치료는 아니므로 시술 후 관리가 소홀하게 되면 임플란트 치아를 오랫동안 사용할 수 있는 확률이 감소한다.

 

또한, 임플란트의 경우 대중적인 시술이라는 인식과 달리 난도가 높은 수술에 속한다. 환자의 당뇨, 고혈압 등의 혈관 건강문제와 그에 따른 약복용으로 지혈에 지장을 주거나 회복 속도에 영향을 줄 수도 있기 때문이다. 이어, 치아 상실 직후 빠르게 임플란트 수술을 진행하여 상실한 빈 공간을 채워주고 치아 기능과 역할을 회복해주는 것이 중요하다. 상실한 치아공간을 방치하게 되면 맞닿은 치아들이 생리적으로 이동하여 빈 치아 공간으로 쓰러지거나, 정출하여 임플란트를 식립할 수 있는 공간을 폐쇄시키는 등의 문제를 야기하기 때문이다.

 

임플란트의 경우 병원마다 진단이 다른 경우가 많다. 하지만 이를 자세히 살펴보면 치료 시기를 결정하는 차이만 있을 뿐이다. 의사마다 임플란트를 ‘해야한다, 안해야한다’의 차이가 아닌 시기의 차이가 있으며 임플란트를 권유받은 시점부터는 언젠가 시술을 받아야하는 가능성이 높다.

 

임플란트 부작용 등으로 환자들이 임플란트 수술에 공포가 많다는 것은 익히 알고 있다. 하지만 치료시기를 놓치는 것만큼 큰 부작용을 야기하는 일은 없으니 고민보다는 용기를 내 치료 받으시길 권장드린다.


도움글: 강서구 서울원탑치과의원 홍석환 원장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팝업닫기